상단영역

본문영역

온라인서 이태원 여성 희생자 성적 모욕한 20대 첫 기소

  • 기사입력 2022.11.18 14:37

우먼타임스 = 심은혜 기자

이태원 참사 희생자들을 성적으로 모욕하는 음란한 글을 참사 이튿날에 소셜미디어에 게시한 20대 남성이 재판에 넘겨졌다. 참사 희생자에 대한 2차 가해 범죄를 기소한 첫 사례다.

서울서부지검 형사1부(부장검사 김상현)는 17일 A씨(26)를 정보통신망법상 음란물 유포 혐의로 기소했다.

검찰은 이런 2차 가해가 온라인에 추가로 일어날 우려가 있다고 보고 이례적으로 송치 이틀 만에 신속하게 정식재판을 청구했다.

검찰은 “이태원 참사 여성 희생자들에 대한 조롱과 음란한 묘사로 2차 피해를 가하고, 유족들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입힌 반인권적 사안”이라며 ”앞으로도 유사한 범죄를 엄정히 수사해 처벌이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태원역 앞 희생자 추모공간. (연합뉴스)
이태원역 앞 희생자 추모공간. (연합뉴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우먼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모바일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