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Z세대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팝업 스토어 활용

우먼타임스 = 박성현 기자

최근 소비재, 유통업계에서 경험을 중시하는 MZ세대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다양한 체험형 행사 또는 팝업 스토어를 활용해 고객과의 접점을 확대하려는 움직임이 활발하다. 

글로벌 생활용품 기업 ㈜락앤락(대표 김성훈·김성태)이 20일 CJ제일제당이 운영하는 '요리가 즐거워지는 문화 공간 CJ더키친'에서 원데이 쿠킹클래스를 진행했다.

 락앤락과 CJ제일제당이 쿠킹클래스를 진행하고 있다. (락앤락 제공)
 락앤락과 CJ제일제당이 쿠킹클래스를 진행하고 있다. (락앤락 제공)

락앤락은 인덕션 중 특히 열효율이 뛰어난 ‘인덕션 착붙냄비 슈트IH’ 체험의 장을 마련하고자 CJ제일제당과 함께 클래스를 진행했다.  오는 27일 2회 진행 예정이다.

20일 쌍림동 CJ제일제당 본사 CJ더키친에서 열린 첫 번째 쿠킹클래스에서는 참가자들이 가을 입맛을 돋우는 집밥 레시피를 주제로 한 한상차림 메뉴를 실습했다.

락앤락은 참가자 전원에게 냉동·냉장 소분 보관용기 ‘스마트킵’과 보온·이동 편리성을 갖춰 도시락으로 활용하기 좋은 ‘웨이브 보온 죽통(550㎖)’을 제공했다.  

락앤락 마케팅센터 권필희 센터장은 “소비자가 제품의 기능을 직접 체험하고, 락앤락 쿡웨어 브랜드에 대한 긍정적인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CJ제일제당과 함께 이번 쿠킹클래스를 준비했다”라며 “앞으로 고객에게 즐거운 경험을 선사하는 다양한 장을 꾸준히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락앤락 제공
락앤락 제공

이번 쿠킹클래스에서 활용된 ‘슈트IH’는 트루 와이드 풀인덕션 바닥 기술이 적용돼 인덕션에서 약 2분 만에 물이 끓고, 편수 냄비, 프라이팬은 3cm가량 손잡이가 짧아 좁은 조리 공간에서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고 한다. 올 상반기 6만 개 이상이 팔린 제품이다. 

저작권자 © 우먼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