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간공원 특례사업 통한 약 9만㎡ 규모 녹지공간 확보…쾌적한 주거 가능
KTX·SRT 익산역 중심 교통 여건 좋아
지하 2층~지상 29층 8개 동, 전용 59~99㎡ 총 834세대 중 795세대 분양

우먼타임스 = 박성현 기자

중흥건설그룹 중흥토건은 9월 말 민간공원 특례사업으로 ‘익산 중흥S-클래스 퍼스트파크’를 선보인다.

‘익산 중흥S-클래스 퍼스트파크' 투시도(중흥건설 그룹 제공)
‘익산 중흥S-클래스 퍼스트파크' 투시도(중흥건설 그룹 제공)

위치는 전북 익산시 신동, 모현동2가 일원이다. 지하 2층~지상 29층 8개동, 전용 59~99㎡ 총 834세대 규모 중 임대를 제외한 795세대를 분양한다. 전용 59㎡(임대), 74㎡, 84㎡, 99㎡ 등 다양한 주택형으로 구성된다.

'익산 모인근린공원 민간특례사업’으로 조성되는 이 단지는 무엇보다 쾌적한 주거 환경을 자랑한다. 민간공원 특례사업이란 민간사업자가 지자체를 대신해 70% 이상의 공원을 개발해 기부채납하고 30%에 주거시설을 짓는 방식이다. 모인공원은 약 9만㎡ 규모로 축구경기장 약 12배 크기로 조성된다.

특히 지난 2020년 7월부터 시행된 도시공원일몰제 영향으로 공원의 희소성이 높아지면서 민간공원 특례사업 아파트는 분양시장에서 인기가 높다.

이 단지는 편리한 교통 환경도 돋보인다. 단지 인근에 KTX·SRT 익산역을 비롯해 시외버스터미널이 있다. 단지 바로 앞에는 익산대로가 있어 시내로 가기가 편리하며, 호남고속도로·순천완주고속도로 등을 통한 시외 이동도 용이하다.

단지 인근에 롯데마트, 홈플러스 등 대형 유통시설을 비롯해 북부시장, 롯데시네마, CGV 등도 있다. 원광대병원, 익산병원 등 의료시설과 행정복지센터, 익산시청 등 공공기관도 가깝다. 단지 반경 1.5km 내에 이리북일초, 고현초, 이리북중, 남성중·고이 있어 교육여건도 우수하다. 

단지는 남향 위주의 중소형 4Bay(일부 제외) 혁신설계로 채광 및 통풍을 극대화했다. 스마트 IoT시스템을 적용해 외부에서도 홈가전을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다. 지상에 차가 없는 단지로 설계됐다.

주택 유무와 관계없이 청약통장 가입 후 6개월 이상 일정 예치금만 충족하면 청약 1순위 자격이 주어진다.  ‘익산 중흥S-클래스 퍼스트파크’ 모델하우스는 익산시 오산면 송학리 667번지에 있고 2025년 9월 입주 예정이다.

저작권자 © 우먼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